진행중

진도 정유재란 순절묘역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진도정유재란순절묘역
진도 정유재란 순절묘역,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대표명칭 진도정유재란순절묘역
한자 珍島丁酉再亂殉節墓域
주소 전라남도 진도군 고군면 도평리 산117-3
지정번호 전라남도 문화재자료 제216호
지정일 2001년 9월 27일
분류 유적건조물/무덤/무덤/기타
시대 조선시대
수량/면적 232기
웹사이트 진도 정유재란 순절묘역,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이 묘역은 정유재란(1597~1598) 때에 순절한 진도 사람들의 묘역이다.

정유재란 때 진도의 명량 해협에서 이순신이 이끄는 조선 수군은 일본군을 크게 무찌르는 승리를 거두었다. 그러나 조선 수군은 함선을 보호하기 위해 곧바로 서쪽으로 후퇴했기 때문에 진도는 상륙한 왜군의 공격을 받았다.

당시 진도 지역 관군은 군수 송덕일이 지휘하여 반격했으나 전투 과정에서 진도의 뜻있는 의병들이 많이 전사하였다. 이곳은 이때에 순절한 병사들을 수습하여 묻은 곳이다. 이곳에는 모두 무덤이 232기가 있는데, 대부분 정유재란 때에 순절한 사람들의 묘로 보인다. 이 가운데 이름을 확인할 수 있는 사람은 진도의 사족인 조응량(선무원종공신), 그의 아들 조명신(선무원종공신), 박헌(증병조참판), 김성진(선무원종공신, 남원전투 순직), 김홍립 등 16명이다.

영문

영문 해설 내용

정유재란(1597-1598) 때 순절한 진도 사람들의 묘역이다. 1597년부터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정유재란 당시, 이순신이 이끄는 조선 수군은 진도의 명량해협에서 일본군을 크게 무찔렀다. 그러나 조선 수군은 함선을 보호하기 위해 곧바로 서쪽으로 이동하였고, 진도는 왜군의 공격을 받게 되었다. 당시 진도 지역 관군이 반격했으나 전투 과정에서 수많은 사상자가 발생하였고, 이때 순절한 병사들을 수습하여 이곳에 묘역을 조성하였다.

이곳에는 모두 232기의 무덤이 남아 있다. 이 가운데 이름을 확인할 수 있는 사람은 진도의 사족인 조응량, 그의 아들 조명신, 박헌, 김성진, 김홍립 등 16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