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오관리 당간지주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홍성 오관리 당간지주
Flagpole Supports in Ogwan-ri, Hongseong
홍성 오관리 당간지주,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대표명칭 홍성 오관리 당간지주
영문명칭 Flagpole Supports in Ogwan-ri, Hongseong
한자 洪城 五官里 幢竿支柱
주소 충청남도 홍성군 홍성읍 오관리 297-15번지
지정번호 보물 제538호
지정일 1971년 7월 7일
분류 유적건조물/종교신앙/불교/당간
시대 고려시대
수량/면적 1기
웹사이트 홍성 오관리 당간지주,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절 앞에 세워 부처의 자비를 나타내고 나쁜 기운을 내쫓는 깃발을 ‘당(幢)’이라 하고, 그 깃발을 매다는 깃대를 ‘당간(幢竿)’이라 한다. 당간 지주란 당간을 양쪽에서 지탱해 주는 두 돌기둥을 말한다

홍성 오관리 당간 지주의 안쪽은 아무런 장식이 없지만, 바깥쪽의 중앙부에는 줄무늬 두 개가 돋을새김으로 새겨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중앙에는 깃대를 세우도록 한 둥근 구멍이 있고, 지주의 윗 부분에는 깃대를 고정하는 직사각형의 구멍이 있다.

당간 지주가 있는 주변에는 고려 시대 사찰 ‘미륵사’가 있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영문

Flagpole Supports in Ogwan-ri, Hongseong

Flagpole supports are a pair of stone pillars set up to support a flagpole which was used to mark Buddhist temple precincts by hanging flags or to celebrate special events and large gatherings by hanging banners.

The flagpole supports in Ogwan-ri are presumed to have been erected in the middle period of the Goryeo dynasty (918-1392). There are two vertical lines carved in relief on the outer side of each support. The stone base between the two supports has a hole in which the flagpole would have been placed. Also there is a rectangular groove at the top of each support, into which a metal belt was inserted, to secure the erected flagpole.

영문 해설 내용

당간지주는 당간을 지탱하기 위해 세우는 한 쌍의 돌기둥을 말한다. 당(幢)을 매달아 사찰의 영역을 표시하거나 중요한 행사나 법회가 있을 때 알리기 위해 사용했다.

오관리의 당간지주는 고려 중기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바깥쪽에는 줄무늬 두 개가 돋을새김으로 새겨진 것이 특징이다. 지주 사이에 있는 간대(竿臺, 받침돌)에는 깃대를 세울 수 있는 둥근 구멍이 있다. 지주 윗부분에는 깃대를 고정하는 직사각형 구멍이 있어서 철대를 이용해 당간을 고정시켰다.

참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