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순치명 석조여래입상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해설문 Interpretive Text

국문 Korean 영문 English
이 석불입상은 돌기둥처럼 생긴 자연석을 높이 316cm 크기로 깎아 얼굴과 상체를 조각한 불상 으로, 마치 장승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 이마의 큰 백호가 인상적이고, 눈썹은 길고 큼직하게 표현 하였으며, 눈은 내려 뜬 모양으로 눈두덩을 도드라지게 새겼다. 코는 작고 짤막하며, 입은 반달 모양으로 새겨, 눈과 함께 납작하게 표현되었다. 얼굴에 잇달아 두 팔을 나타내었고, 두 손을 모아 턱 밑에 괴고 있어서, 미숙한 묘사를 한 것이 특징이다. 아래쪽은 돌기둥을 그대로 노출시켰는데, 배 아래의 가운데에 1652년순치, 順治9, 효종3 11월 16일에 세웠다는 글씨가 새겨져 있다. 사찰의 예배불이라기 보다는 마을 수호신의 기능을 겸하고 있는 민간의 불상으로 여겨지며, 우리나라 석상 연구의 귀중한 자료이다. This monumental stone Buddha, erected in 1652, is carved out of a rock pillar with an incised upper body and facial features. It has a distinctively large tuft of hair between the long eyebrows, and rather flattened facial features with downcast eyes, a small nose, and crescent lips. The two arms are depicted horizontally and the hands are placed right under the chin, making an awkward posture. The rest of the stone underneath the arms is left uncarved. The inscription indicated the year it was erected. The style of this statue is more like that of a guardian post of a village, rather than an object of Buddhist worship. The height of this statue is 3.16 m.

관련 항목 Related Entries

본 기사 Current Entry 관계 Relation 관련 기사 Related Entry
청주 순치명 석조여래입상

위치 Location

갤러리 Gallery

주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