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화성 해설문

수원 화성 - 서1치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서1치 (西一雉)
Western Bastion I
"서일치", 수원화성 테마관, 수원문화재단.



해설문

국문

  • 1796년(정조 20) 창건
  • 1975년 복원

화서문 서쪽 서북각루에서 대략 55m 떨어진 지점에 자리한 치성이다. 화성의 치성은 보통 좌우에 짓는 포루나 각루 같은 방어시설과 100미터 이상 거리를 띠우는 편이다. 여기는 화서문에서 서쪽으로 뻗는 성벽이 팔달산 정상을 향해 크게 꺾이는 방어의 요충지여서 설치 간격을 좁혔다. 인근에 주택이 들어서면서 성벽 훼손이 심한 지역이었으나 화성을 복원하면서 성벽과 치성을 복구하였다.

영문

A bastion, called chi in Korean, was a structure projecting outward from a fortress wall, which was designed to attack approaching enemies from the side. The name chi comes from the Chinese character for pheasant, because pheasants are good at hiding and peeping. Hwaseong Fortress has a total of 10 bastions.

The Western Bastion I is located where the fortress wall is sharply bent between the Northwestern Corner Pavilion and the Western Artillery Pavilion. As this was an important defense point, the bastion was built very close to the corner pavilion. The bastion and adjacent walls collapsed almost completely in the early 20th century, and residential areas, including apartments, developed outside the walls. The bastion was reconstructed in 1975, and the former residential area was transformed into a park in the 2000s.

영문 해설 내용

치는 성벽의 일부를 밖으로 돌출시켜 접근하는 적을 옆에서 공격할 수 있도록 한 시설이다. 치는 원래 꿩을 뜻하는데, 꿩이 몸을 잘 숨기고 엿보기를 잘하기 때문에 이런 이름을 붙였다. 화성에는 총 10개의 치가 있다.

서1치는 서북각루와 서포루(西砲樓) 사이 성벽이 크게 꺾이는 위치에 있다. 이곳이 방어의 요충지였기 때문에, 서1치는 서북각루에서 매우 가깝게 세워졌다. 치성과 주변 성벽은 20세기 초에 거의 다 무너졌고, 이후 성벽 바깥에는 아파트를 비롯한 주거지역이 조성되었다. 1975년에 치성을 복원하고 2000년대에 들어와 주변을 공원으로 꾸몄다.

갤러리

VR Tou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