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사 대웅전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동화사 대웅전
Daeungjeon Hall of Donghwasa Temple
동화사 대웅전,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대표명칭 동화사 대웅전
영문명칭 Daeungjeon Hall of Donghwasa Temple
한자 桐華寺 大雄殿
주소 전라남도 순천시 별량면 동화사길 208
지정번호 시도유형문화재 제61호
지정일 1976년 9월 30일
분류 유적건조물/종교신앙/불교/불전
수량/면적 1동
웹사이트 동화사 대웅전,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동화사는 고려 초기 대각국사 의천이 처음 만든 사찰로 전해진다.

대각국사의 창건과 관련하여 “불도를 닦으며 이곳에 이르렀는데 갑자기 동쪽으로 상서로운 구름이 보이기 시작하여 이 산 이름을 개운(開雲)이라 짓고 여기에 절을 세웠다”는 이야기가 있다.

동화사 대웅전은 개운산 자락에 자리한 절의 중심부에 있는 석가모니 부처님을 모시는 법당이다. 조선시대 때 법홍대사가 향로전을 지은 이후 1696년(숙종 22)에 계환대사가 고쳐지었다고 한다.

대웅전은 정면 3칸, 측면 3칸의 단층 팔작지붕(옆에서 볼 때 ‘八’자 모양)을 한 기와집으로 아담하면서도 웅장함이 감도는 조선 중기의 대표적 건물이다. 막돌로 다듬은 나지막한 기단 위에 원형주춧돌을 놓고 그 위에 배흘림기둥을 세웠다. 기둥과 기둥 사이 처마 밑에 공포를 두어 화려한 모양이고 네 추녀 밑에는 기둥을 세워 지붕을 받쳤으며, 처마의 양쪽 추녀 부분을 약간 들어 올려 경쾌함을 주고 있다.

영문

Daeungjeon Hall of Donghwasa Temple

Daeungjeon is a Buddhist worship hall enshrining a statue of Sakyamuni Buddha. This hall is also the main hall of Donghwasa Temple.

It is said that Donghwasa Temple was founded by State Preceptor Daegak (i.e. Uicheon, 1055-1101) in the early period of the Goryeo dynasty (918-1392). During the Joseon period (1392-1910), it was destroyed during the Japanese invasions of 1592-1598 and was rebuilt in 1696.

The hall was built on a low stone foundation. Ornate roof-support brackets are installed not only above the pillars but also between the pillar-top brackets. Four auxiliary pillars are placed under the hip rafters for additional support. A Buddha triad, presumably made in the late Joseon period, is enshrined in this hall.

영문 해설 내용

대웅전은 석가모니불을 봉안한 법당으로, 동화사의 중심건물이다.

동화사는 고려 초기에 대각국사 의천(1055-1101)이 창건하였다고 전해진다. 조선시대에는 전란으로 폐허가 되었다가 1696년에 고쳐 지었다고 한다.

대웅전은 돌로 쌓은 나지막한 기단 위에 지어졌다. 지붕을 받치는 화려한 공포가 설치되어 있는데, 기둥 위뿐만 아니라 기둥과 기둥 사이에도 두었다. 지붕의 네 추녀 밑에는 보조기둥을 두었다.

전각 내부에는 조선 후기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석가여래삼존불을 모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