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태사 신도비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권태사 신도비
Stele of Gwon Haeng
대표명칭 권태사 신도비
영문명칭 Stele of Gwon Haeng
한자 權太師 神道碑
지정번호 문화재자료 제63호
지정일 1985년 8월 5일
분류 기록유산/서각류/금석각류/비
수량/면적 1기
웹사이트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해설문

국문

안동권씨(權氏)의 시조인 태사(太師) 권행(權幸)의 신도비이다. 능동재사(陵洞齋舍) 왼쪽에 있다. 그는 후삼국시기에 고려와 후백제가 싸운 고창(안동의 옛 지명)전투에서 고려 태조(太祖) 왕건(王建)을 도와 승리함으로써 공신에 책봉되어 권씨를 사성(賜姓)받았다.

조선 현종(顯宗) 2년(1661) 권행의 24세손인 군수 권성원(權聖源)이 비를 세웠으며 전체 높이는 3.75m이고, 좌대의 귀부(龜趺) 위에 비신(碑身)과 용모양의 비머리(螭首)를 얹었다. 비문(碑文)은 숙종(肅宗) 때 우의정을 지낸 미수(眉叟) 허목(許穆, 1595~1682)의 전서(篆書)이며, 비각은 1971년에 세운 것이다.

영문

This is the stele of Gwon Haeng, the founder of the Andong Gwon Clan. Originally, his surname was Kim, and he was a man of a powerful local family in the Andong area (called Gochang at the time). In 930, he supported Wang Geon, the founder of the Goryeo Dynasty (918-1392), in defeating Later Baekje during the Battle of Gochang. In recognition of his illustrious achievement, the Goryeo king bestowed upon him the title of meritorious subject and a new surname of Gwon, and renamed the area “Andong,” meaning “pacifying the eastern area.”

The stele was erected by Gwon Seong-won, the 24th-generation descendant of Gwon Haeng, in 1661, and the epitaph was composed by Heo Mok (1595-1682) who was a renowned scholar and politician of the late Joseon period. The pavilion for this stele was built in 1971.

The tomb of Gwon Haeng is located to the east of this stele, while Neungdongjaesa Ritual House (National Folklore Cultural Heritage No. 183), for the preparation of ceremonial rituals and maintenance of the tomb, is to its north.

영문 해설 내용

안동권씨(權氏)의 시조인 권행(權幸)의 신도비이다. 원래 권행의 성은 김씨로 고창(안동의 옛 지명) 지역의 호족이었으며, 930년 고려와 후백제가 싸운 고창전투에서 왕건(王建)을 도와 승리하였다. 왕건은 고려를 건국한 후, 권행의 공을 인정하여 공신에 책봉하고 권씨를 사성(賜姓)했으며, 고창 지역에 '동쪽을 평안하게 하다'는 뜻의 '안동'이라는 새 이름을 붙였다.

이 신도비는 1661년 권행의 24세손인 권성원(權聖源)이 세웠고, 비문은 조선 후기의 학자이자 정치가인 허목(許穆)이 지었다. 비각은 1971년에 지어졌다.

권행의 묘는 신도비의 동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권행의 묘제를 위한 능동재사(국가민속문화재 제183호)는 북쪽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