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보살사 석조이불병립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잔글 (판 1개를 가져왔습니다)
 
58번째 줄: 58번째 줄:
 
==주석==
 
==주석==
 
<references/>
 
<references/>
 +
[[분류:청주시 문화유산]]

2020년 3월 29일 (일) 11:29 기준 최신판

해설문 Interpretive Text

국문 Korean 영문 English
이 불상은 1972년 보살사 경내에서 발견되어, 현재 극락보전 안에 모셔져 있다. 커다란 판석에 두 불상을 나란히 조각한 형태로, 하나의 광배에 두 불상을 새긴 일광이불상一光二佛像이다. 두 불상은 거의 비슷한 크기와 같은 양식으로 동자 같은 귀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법의는 양 어깨를 덮은 통견의 형태이다. 좌우로 엇바뀐 작은 두 손을 표현한 점 등이 특징이다. 조각 수법은 단아한 묘사와 간략한 기법을 통해 고려시대의 양식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병존불입상은 『묘법연화경妙法蓮華經』견보탑품見寶塔品에 등장하는 석가불의 취산설법과 다보불의 등장을 형상화한 것이다. 과거의 부처인 다보불이 현재의 부처인 석가여래가 설법할 때 옆에서 옳다고 증명한다는 『법화경法華經』의 내용을 형상화한 것이다. 불상과 대좌의 높이는 각각 80.5cm, 9.5cm이다. Two standing Buddhas are carved in relief on a flat rock surface. This stone relief was found in the precincts of Bosalsa Temple in 1972, and is now enshrined in Geungnakbojeon Hall. The two Buddhas sharing a single large mandorla are almost the same size, and feature similar elements such as a charming smile and simple robes covering both shoulders. The elegant and simple sculptural style indicates that it was created during the Goryeo period (918-1392). The image of two Buddhas together symbolizes a significant passage from the Lotus Sutra, one of the most influential Buddhist sutras. This passage says that the Past Buddha appeared from his stupa to hear Sakyamuni Buddha preach at Vulture Peak, proving the authenticity of his teaching. The heights of the stone relief and its pedestal are 80.5 cm and 9.5 cm, respectively.

관련 항목 Related Entries

본 기사 Current Entry 관계 Relation 관련 기사 Related Entry
청주 보살사 석조이불병립상

위치 Location

주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