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 생송리 마애보살좌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영문)
 
1번째 줄: 1번째 줄:
{{진행중}}
 
 
{{문화유산정보
 
{{문화유산정보
 
|사진=의성생송리마애보살좌상.jpg
 
|사진=의성생송리마애보살좌상.jpg

2020년 1월 23일 (목) 05:57 기준 최신판

의성 생송리 마애보살좌상
Rock-carved Seated Bodhisattva in Saengsong-ri, Uiseong
"의성 생송리 마애보살좌상", 디지털의성문화대전, 한국학중앙연구원.
대표명칭 의성 생송리 마애보살좌상
영문명칭 Rock-carved Seated Bodhisattva in Saengsong-ri, Uiseong
한자 義城 生松里 磨崖菩薩坐像
주소 경상북도 의성군 단밀면 생송리 산175-13
지정번호 시도유형문화재 제432호
지정일 2011년 9월 22일
분류 유물/불교조각/석조/보살상
시대 고려시대
수량/면적 1구
웹사이트 의성 생송리 마애보살좌상,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마애불은 암벽이나 구릉에 새긴 불상이나, 또는 동굴을 뚫고 그 안에 조각한 불상을 말한다.

생송리 마애보살 좌상은 낙동강 낙단보 통합관리센터를 만들기 위해 공사를 하던 중에 발견되었다. 전체 높이가 213㎝, 불상의 높이가 164㎝이다.

마애보살 좌상은 가로 폭이 다소 넓은 편평한 바위 면에 얕게 돋을새김*하였다. 머리에는 양쪽으로 약간 벌어진 세 개의 꽃잎이 피어나듯 생긴 모양의 관을 썼다. 오른손으로 꽃을 잡고 활짝 핀 연꽃 위에 양반다리를 하고 앉아 있다.

이 마애보살좌상에 보이는 삼산형 보관**, 도드라지게 표현한 눈, 코, 입 등에서 보이는 개성 있는 모습, 뼈대를 느낄 수 없을 정도로 연약하게 처리한 팔의 곡선, 의도된 듯 과감하게 생략한 복장 형식, 그리고 평면적이면서도 형식적인 연꽃 받침 등은 여러 지역에서 확인된 고려시대 마애불과 유사한 점이 많다. 이 보살상은 10세기 후반이나 늦어도 11세기 초반에 조성되었을 것으로 추정한다.

생송리 마애보살 좌상은 오랜 세월 땅속에 묻혀 있어 보존 상태가 양호하다. 용모와 형상이 원만하고 자비로운 보살의 이미지가 잘 표현된 고려 전기의 작품이다. 또 낙동강 변에 위치하고 있어 고려 시대 강을 이용한 운송 수단과 관련해서도 중요한 역사적 의미를 가진다.


  • 돋을새김: 평평한 면에 글자나 그림 따위를 도드라지게 새기는 일.
  • 삼산형 보관: 3개의 꽃잎이 피어나듯 표현한 보관.

영문

Rock-carved Seated Bodhisattva in Saengsong-ri, Uiseong

This rock carving is presumed to have been made between the late 10th and early 11th centuries. It was discovered during the construction of the control center of Nakdanbo Reservoir on the Nakdonggang River.

The carving was made on a granite rock located on a hill by the Nakdonggang River. For a long time, this river has been a major transportation artery used daily by large numbers of people. Therefore, this rock carving appears to have been made here to wish for the prosperity to the neighboring village and a safe journey to the many people sailing up and down the river.

This carving depicts a bodhisattva seated on a fully open lotus flower. He is wearing a crown shaped like a mountain peak and is holding a lotus stem in his right hand. While his body is only outlined, the face has a lot of detail. The bodhisattva has two halos carved lightly around his head and his back.

The whole carving and the bodhisattva himself measure 2.1 m and 1.6 m, respectively.

영문 해설 내용

이 마애보살상은 고려시대인 10세기 후반에서 11세기 초반 사이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2010년 낙동강의 낙단보 관리센터를 만들기 위해 공사를 하던 중에 발견되었다.

낙동강이 한눈에 바라다보이는 강변 언덕의 화강암 바위 면에 새겨져 있다. 낙동강은 오랫동안 주요 교통로로 이용되어 사람들의 왕래가 잦았던 곳이다. 이곳에 상을 새겨 마을의 안녕과 강을 왕래하던 이들의 안전을 기원한 것으로 보인다.

보살은 활짝 핀 연꽃 위에 앉아 있다. 머리에는 산봉우리 모양의 보관을 썼고, 오른손에는 연꽃가지를 쥐고 있다. 몸은 선각되었으나, 얼굴 부분은 정교하고 얕게 돋을새김하였다. 머리와 몸 뒤에는 둥근 광배가 얕게 새겨져 있다.

전체 높이는 2.1m, 보살상의 높이는 1.6m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