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행중

"김제 신풍동 일본식 가옥"의 두 판 사이의 차이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수정)
(영문)
 
(사용자 2명의 중간 판 4개는 보이지 않습니다)
22번째 줄: 22번째 줄:
  
 
=='''해설문'''==
 
=='''해설문'''==
===기존 국문===
+
===국문===
이 건물은 김제 지역의 일본인 농장을 관리했던 관리인의 집이다. 중복도를 통해 각 실에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식 가옥의 평면형식을 취하고 있으며, 3중 창호의 설치, 덧문의 잠금장치, 외부에 설치된 창호의 수납장 등 정교한 기법을 보여주고 있다. 일제 강점기 당시 이곳에 살았던 농장 관리인의 삶을 짐작하게 함과 동시에 일제에 의한 토지 수탈의 역사를 증언하고 있다.
+
신풍동 일본식 가옥은 1928년에 일본인 농장 관리인의 주택으로 지어졌다. 우리나라에서 흔치 않은 일본식 2층 건물로 지붕은 일본식 시멘트 기와를 올렸다.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을 이용하여 마감하였다. 가옥의 내부는 복도를 통해 각 방으로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 구조를 보이며, 방에는 일본식 바닥 재료인 다다미가 깔려있었으나 온돌로 개조하였다.  
  
===수정 국문===
+
가옥은 건축 당시의 도면이 남아 있으며 원형의 보존 상태가 좋아 일본식 가옥 연구에 가치가 있는 건물이다. 일제강점기 당시 이곳에 살았던 농장 관리인의 삶을 짐작하게 함과 동시에 일제에 의한 토지 수탈의 역사를 증언하고 있다.  
====초고====
 
건물은 김제시 광활면에 위치한 일본인 소유 농장을 관리했던 관리인의 살림집이다. 1928년에 지어졌으며, 아리따(有田)라는 일본인이 설계했다고 한다.
 
  
2층으로 지어진 집의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 다양한 재료들을 활용하여 마감하였다.
+
===영문===
 +
'''Japanese-style House in Sinpung-dong, Gimje'''
  
북쪽을 향해 난 현관을 들어서면 왼편에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고, 남쪽 정면의 마루가 중앙의 복도와 연결되어 있다. 복도를 기준으로 각 방에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의 평면을 보여준다. 다다미가 깔려있었던 방은 온돌로 개조하였다고 하며, 마루에는 칸막이를 설치했다. ''3중 창호 설치, 덧문의 잠금장치, 외부에 설치된 창호 수납장 등이 정교한 기법을 보여주며 집안 내부도 세밀하게 장식되어 있다고 한다.''
+
This house was established in 1928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1910-1945) as a residence for a Japanese plantation manager. During the colonial period, Japanese landowners set up large-scale farms in the bountiful plains of the Gimje area to exploit the land and export excessive amounts of rice to Japan.  
  
일제강점기에 김제 지역은 넓은 평야가 펼쳐져 있어 일찍부터 일본인들이 들어와 여러 농장들을 경영했다. 이 집은 일제 강점기 당시 이곳에 살았던 농장 관리인의 삶을 짐작하게 함과 동시에 일제에 의한 토지 수탈의 역사를 증언하고 있다.
+
The roof of this two-story building was made of Japanese-style cement roof tiles. The exterior walls were made of diverse materials including wooden boards, tree bark, and lime for whitewashing. The interior structure was built in a typical Japanese-style in which all rooms are connected to a corridor. The rooms were originally floored with Japanese-style tatami mats but were altered to have Korean-style underfloor heating.
  
*2층 용도 알 수 없음.
+
===영문 해설 내용===
*3중 창호 설치, 덧문의 잠금장치, 외부에 설치된 창호 수납장 등이 정교한 기법을 보여주며 집안 내부의 장식도 세밀하다. -> 어느 부분을 설명하는 것인지 모르겠음.
 
*설계 도면이 남아있다고 하나 찾을 수 없음.
 
 
 
====1차 수정====
 
 
이 가옥은 일제강점기인 1928년 일본인 농장 관리인의 주택으로 지어졌다. 김제 지역은 넓은 평야가 펼쳐져 있어 예로부터 전국 최대의 쌀 생산 지역이었다. 일제강점기에는 일본인들이 들어와 대규모의 농장을 경영하며 쌀을 수탈하여 일본으로 반출하였다.
 
이 가옥은 일제강점기인 1928년 일본인 농장 관리인의 주택으로 지어졌다. 김제 지역은 넓은 평야가 펼쳐져 있어 예로부터 전국 최대의 쌀 생산 지역이었다. 일제강점기에는 일본인들이 들어와 대규모의 농장을 경영하며 쌀을 수탈하여 일본으로 반출하였다.
  
2층으로 지어진 집의 지붕은 일본식 시멘트 기와를 올렸고,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 다양한 재료로 마감하였다. 내부는 복도를 통해 각 방으로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 구조를 보이며, 방에는 원래 일본식 돗자리인 다다미가 깔려있던 것을 온돌로 개조하였다.
+
2층으로 지어진 집의 지붕은 일본식 시멘트 기와를 올렸고,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 다양한 재료로 마감하였다. 내부는 복도를 통해 각 방으로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 구조를 보이며, 방에는 원래 일본식 바닥재료인 다다미가 깔려있었으나 온돌로 개조하였다.
 
 
===영문===
 
 
 
 
 
===영문 해설 내용===
 
 
 
  
==참고 자료==
+
=='''참고자료'''==
 
*디지털 김제 문화대전 http://gimje.grandculture.net/Contents?local=gimje&dataType=0403&contents_id=GC026P1930
 
*디지털 김제 문화대전 http://gimje.grandculture.net/Contents?local=gimje&dataType=0403&contents_id=GC026P1930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jcjkks&logNo=70186165899&proxyReferer=https%3A%2F%2Fwww.google.com%2F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jcjkks&logNo=70186165899&proxyReferer=https%3A%2F%2Fwww.google.com%2F
58번째 줄: 47번째 줄:
 
[[분류:문화유산해설문]]
 
[[분류:문화유산해설문]]
 
[[분류:김제군 문화유산]]
 
[[분류:김제군 문화유산]]
[[분류:국가등록화재]]
+
[[분류:국가등록문화재]]
 
[[분류:가옥]]
 
[[분류:가옥]]

2020년 5월 20일 (수) 11:51 기준 최신판


김제 신풍동 일본식 가옥
Japanese-style House in Sinpung-dong, Gimje
김제 신풍동 일본식 가옥,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대표명칭 김제 신풍동 일본식 가옥
영문명칭 Japanese-style House in Sinpung-dong, Gimje
한자 金堤 新豊洞 日本式 家屋
주소 전북 김제시 두월로 185
지정번호 국가등록문화재 제187호
지정일 2005년 6월 18일
분류 등록문화재/기타/주거숙박시설
시대 일제강점기
수량/면적 1동, 2층 - 연면적 99.1㎡
웹사이트 김제 신풍동 일본식 가옥,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신풍동 일본식 가옥은 1928년에 일본인 농장 관리인의 주택으로 지어졌다. 우리나라에서 흔치 않은 일본식 2층 건물로 지붕은 일본식 시멘트 기와를 올렸다.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을 이용하여 마감하였다. 가옥의 내부는 복도를 통해 각 방으로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 구조를 보이며, 방에는 일본식 바닥 재료인 다다미가 깔려있었으나 온돌로 개조하였다.

이 가옥은 건축 당시의 도면이 남아 있으며 원형의 보존 상태가 좋아 일본식 가옥 연구에 가치가 있는 건물이다. 일제강점기 당시 이곳에 살았던 농장 관리인의 삶을 짐작하게 함과 동시에 일제에 의한 토지 수탈의 역사를 증언하고 있다.

영문

Japanese-style House in Sinpung-dong, Gimje

This house was established in 1928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1910-1945) as a residence for a Japanese plantation manager. During the colonial period, Japanese landowners set up large-scale farms in the bountiful plains of the Gimje area to exploit the land and export excessive amounts of rice to Japan.

The roof of this two-story building was made of Japanese-style cement roof tiles. The exterior walls were made of diverse materials including wooden boards, tree bark, and lime for whitewashing. The interior structure was built in a typical Japanese-style in which all rooms are connected to a corridor. The rooms were originally floored with Japanese-style tatami mats but were altered to have Korean-style underfloor heating.

영문 해설 내용

이 가옥은 일제강점기인 1928년 일본인 농장 관리인의 주택으로 지어졌다. 김제 지역은 넓은 평야가 펼쳐져 있어 예로부터 전국 최대의 쌀 생산 지역이었다. 일제강점기에는 일본인들이 들어와 대규모의 농장을 경영하며 쌀을 수탈하여 일본으로 반출하였다.

2층으로 지어진 집의 지붕은 일본식 시멘트 기와를 올렸고, 외벽은 널판, 회, 나무껍질 등 다양한 재료로 마감하였다. 내부는 복도를 통해 각 방으로 연결되는 전형적인 일본식 가옥 구조를 보이며, 방에는 원래 일본식 바닥재료인 다다미가 깔려있었으나 온돌로 개조하였다.

참고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