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참고 내용=)
 
(사용자 3명의 중간 판 7개는 보이지 않습니다)
1번째 줄: 1번째 줄:
{{진행중}}
 
 
{{문화유산정보
 
{{문화유산정보
 
|사진=김제귀신사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jpg
 
|사진=김제귀신사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jpg
22번째 줄: 21번째 줄:
  
 
=='''해설문'''==
 
=='''해설문'''==
===기존 국문===
+
===국문===
김제 귀신사 소조 비로자나 삼불좌상은 규모가 매우 큰 것이 특징이다.  
+
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은 대적광전에 모셔져 있는 세 구의 부처로 인조 2년(1624)~11년(1633) 사이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흙으로 만들어진 소조 불상으로, 높이가 3m 정도의 매우 큰 불상이다. 가운데에 모셔진 비로자나불은 불교의 진리 그 자체를 상징하는 부처이다. 왼쪽의 약사불은 모든 중생의 질병을 고치고 수명을 연장해주는 부처이며, 오른쪽의 아미타불은 죽은 이를 서방 극락세계로 인도하여 그 영혼을 구제하는 부처이다.  
  
인자하고 부드러운 얼굴 표현과 허리가 긴 장신형(長身形)의 불신은 매우 우아하고 품위 있는 불격을 보여준다. 비로자나불을 본존으로 하고 좌우에 약사불과 아미타불을 배치한 삼불 형식으로 흙으로 제작한 소조상이다.  
+
이 불상은 16세기와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보여주며, 허리가 긴 장신형의 모습과 손 모양 등에서 명나라 불상의 양식이 엿보인다. 또한 큰 규모와 뛰어난 조각 기법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중요한 자료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17세기 전반, 명대의 조각 양식을 수용하면서 이를 조선불상에 정착시키고 나아가 새로운 양식을 창출해 내고자 하였던 일면을 보여주며, 거대한 규모와 소조불상 조각의 뛰어난 기법을 잘 보여준다는 점에서 중요한 작품으로 평가된다.
+
===영문===
 +
'''Clay Seated Vairocana Buddha Triad of Gwisinsa Temple, Gimje'''
  
===수정 국문===
+
This clay seated Buddha triad enshrined in Daejeokgwangjeon Hall of Gwisinsa Temple depicts Vairocana, the Cosmic Buddha, at the center with Bhaisajyaguru (Medicine Buddha) and Amitabha (Buddha of Western Paradise) to each side.  
====초고====
 
대적광전에 모셔져 있는 불상으로, 비로자나불을 본존으로 삼고 좌우에 약사불과 아미타불을 배치한 삼존상이다. ''본존불은 3.1m, 아미타불과 약사불은 각각 2.8m, 2.9m로, / 세 불상이 모두 3m에 육박해'' 거대한 규모를 자랑한다.
 
  
흙으로 제작한 소조상이며, 임진왜란으로 소실된 귀신사가 중건된 17세기 전반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나한전의 낙성문 기록을 보면, 삼불상은 귀신사를 중창한 승려 덕기가 1633년에 봉안한 것이라고 한다.
+
Vairocana, the Cosmic Buddha, represents the truth body (Dharmakaya), i.e. the absolute universal knowledge. Bhaishajyaguru is believed to possess the power to heal illness and prolong one’s life, and Amitabha is believed to guide the dead to be reborn in the Buddhist paradise of the West.
  
본존불인 비로자나불은 오른손으로 왼손을 감싸고 둘째손가락만 세워 맞대는 수인을 취하고 있는데, 이러한 수인은 중국 명대의 조각 양식을 수용하고 있는 것이다. 본존불 오른편에 있는 아미타불은 양 손의 엄지와 중지를 맞대고 있고, 왼편의 약사불은 아미타불의 수인에서 좌우 방향만 바뀐 모습이다.
+
This triad is presumed to have been created between 1624 and 1633. They are relatively tall, all measuring 3 m in height, with long waists. The Vairocana statue was so severely damaged that it had to be repaired in 2017. At this time, pieces of crystal were attached to each of the statue's foreheads.
 
 
본존불인 비로자나불은 손상이 심해 2017년에 전면 보수되었다. 불상들의 이마 가운데에 있는 수정은 이 때 삽입한 것이다.
 
 
 
세 불상 모두 허리가 긴 불상 비례를 보여주는데, 이 역시 명대 조각의 영향으로 볼 수 있다. 한편 양각선과 음각선을 조화해 입체감을 살려 표현된 불상들의 옷주름은 17세기 대형 불상의 특징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이러한 특징들을 감안할 때, 삼존불상들은 17세기 전반 중국 명대의 조각 양식을 수용하면서도 이를 조선불상에 정착시키고, 나아가 새로운 양식을 창출해 내고자 하였던 일면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1차 수정====
 
대적광전에는 비로자나불을 중심으로 좌우에 약사불과 아미타불을 배치한 삼존불이 모셔져 있다.
 
 
 
비로자나불은 진리 그 자체를 상징하는 부처이다. 비로자나불 왼쪽에 있는 약사불은 모든 중생의 질병을 고쳐주고 수명을 연장해주는 부처이며, 오른쪽의 아미타불은 서방정토 극락세계의 주인으로 죽음의 고통에서 중생을 구제하는 부처이다.
 
 
 
이 삼존상은 1624년에서 1633년 사이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며, 모두 3m에 육박하는 거대한 규모를 자랑한다. 허리가 긴 신체의 비례와 비로자나불의 손모양은 모두 명대(明代)에 만들어진 불상 양식의 영향을 받은 것이다. 비로자나불은 손상이 심해 2017년에 전면 보수되었다. 세 불상의 이마 가운데에 있는 수정은 이때 삽입한 것이다.
 
 
 
===영문===
 
  
 +
===영문 해설 내용===
 +
대적광전에는 비로자나불을 중심으로 왼쪽과 오른쪽에 각각 약사불과 아미타불을 모셨다.
  
===영문 해설 내용===
+
비로자나불은 진리 그 자체를 상징하는 부처이고, 약사불은 모든 중생의 질병을 고치고 수명을 연장해주는 부처이며, 아미타불은 죽은이를 서방 극락세계로 인도하여 그의 영혼을 구제하는 부처이다.
  
 +
이 삼존상은 1624년에서 1633년 사이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모두 3m 정도 높이의 매우 큰 불상이며, 대체적으로 허리가 길게 표현되었다. 비로자나불은 손상이 심해 2017년에 전면 보수되었고, 세 불상의 이마 가운데에 있는 수정은 이때 삽입한 것이다.
  
 
=='''참고 자료'''==
 
=='''참고 자료'''==
63번째 줄: 49번째 줄:
  
 
[[분류:문화유산해설문]]
 
[[분류:문화유산해설문]]
[[분류:김제군 문화유산]]
+
[[분류:김제시 문화유산]]
 
[[분류:김제 귀신사]]
 
[[분류:김제 귀신사]]
 
[[분류:보물]]
 
[[분류:보물]]
 
[[분류:불상]]
 
[[분류:불상]]
 +
 +
[[분류:소조불상]]
 +
[[분류:좌상]]
 +
[[분류:비로자나상]]
 +
[[분류:삼존상]]
 +
[[분류:약사상]]
 +
[[분류:아미타상]]
 +
[[분류:비약아상]]

2020년 5월 29일 (금) 15:54 기준 최신판

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
Clay Seated Vairocana Buddha Triad of Gwisinsa Temple, Gimje
대표명칭 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
영문명칭 Clay Seated Vairocana Buddha Triad of Gwisinsa Temple, Gimje
한자 金堤 歸信寺 塑造毘盧遮那三佛坐像
주소 전라북도 김제시 금산면 청도6길 40
지정번호 보물 제1516호
지정일 2007년 4월 20일
분류 유물/불교조각/소조/불상
시대 조선시대
수량/면적 3구
웹사이트 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김제 귀신사 소조비로자나삼불좌상은 대적광전에 모셔져 있는 세 구의 부처로 인조 2년(1624)~11년(1633) 사이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흙으로 만들어진 소조 불상으로, 높이가 3m 정도의 매우 큰 불상이다. 가운데에 모셔진 비로자나불은 불교의 진리 그 자체를 상징하는 부처이다. 왼쪽의 약사불은 모든 중생의 질병을 고치고 수명을 연장해주는 부처이며, 오른쪽의 아미타불은 죽은 이를 서방 극락세계로 인도하여 그 영혼을 구제하는 부처이다.

이 불상은 16세기와 17세기 불상의 특징을 보여주며, 허리가 긴 장신형의 모습과 손 모양 등에서 명나라 불상의 양식이 엿보인다. 또한 큰 규모와 뛰어난 조각 기법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중요한 자료로 평가받고 있다.

영문

Clay Seated Vairocana Buddha Triad of Gwisinsa Temple, Gimje

This clay seated Buddha triad enshrined in Daejeokgwangjeon Hall of Gwisinsa Temple depicts Vairocana, the Cosmic Buddha, at the center with Bhaisajyaguru (Medicine Buddha) and Amitabha (Buddha of Western Paradise) to each side.

Vairocana, the Cosmic Buddha, represents the truth body (Dharmakaya), i.e. the absolute universal knowledge. Bhaishajyaguru is believed to possess the power to heal illness and prolong one’s life, and Amitabha is believed to guide the dead to be reborn in the Buddhist paradise of the West.

This triad is presumed to have been created between 1624 and 1633. They are relatively tall, all measuring 3 m in height, with long waists. The Vairocana statue was so severely damaged that it had to be repaired in 2017. At this time, pieces of crystal were attached to each of the statue's foreheads.

영문 해설 내용

대적광전에는 비로자나불을 중심으로 왼쪽과 오른쪽에 각각 약사불과 아미타불을 모셨다.

비로자나불은 진리 그 자체를 상징하는 부처이고, 약사불은 모든 중생의 질병을 고치고 수명을 연장해주는 부처이며, 아미타불은 죽은이를 서방 극락세계로 인도하여 그의 영혼을 구제하는 부처이다.

이 삼존상은 1624년에서 1633년 사이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모두 3m 정도 높이의 매우 큰 불상이며, 대체적으로 허리가 길게 표현되었다. 비로자나불은 손상이 심해 2017년에 전면 보수되었고, 세 불상의 이마 가운데에 있는 수정은 이때 삽입한 것이다.

참고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