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정수사 법당"의 두 판 사이의 차이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차이 없음)

2019년 11월 15일 (금) 12:11 기준 최신판

강화 정수사 법당
Main Buddha Hall of Jeongsusa Temple, Ganghwa
강화 정수사 법당,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대표명칭 강화 정수사 법당
영문명칭 Main Buddha Hall of Jeongsusa Temple, Ganghwa
한자 江華 淨水寺 法堂
주소 인천광역시 강화군 해안남로1258번길 142 (화도면) / (지번)인천 강화군 화도면 사기리 산86
지정번호 보물 제161호
지정일 1963.01.21
분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불전
소유자 정수사
관리자 정수사
시대 조선시대
수량/면적 1동
웹사이트 강화 정수사 법당,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해설문

국문

강화 정수사는 신라 선덕여왕 8년(639) 회정선사가 지었다고 전하며 조선 시대 세종 8년(1426)에 함허대사가 다시 지었다. 본래는 정수사(精修寺)였으나 다시 지을 때 건물 서쪽에서 맑은 물이 솟아나는 것을 보고 이름을 정수사(淨水寺)로 고쳤다고 한다.

강화 정수사 법당은 석가모니불상을 모신 대웅보전이다. 1957년 보수 공사 때 발견한 숙종 15년(1689)에 수리하면서 적은 기록을 보면 세종 5년(1423)에 지은 것임을 알 수 있다.

규모는 앞면 세 칸, 옆면 네 칸이지만 원래는 툇마루가 없이 앞면과 옆면이 3칸 건물이었던 것으로 추정한다.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인(人) 자 모양을 한 맞배지붕이고, 지붕 처마 무게를 받치는 구조인 공포가 기둥 위에만 있는 주심포 양식이다. 건물의 앞뒷면이 서로 다르게 나타나고 있다. 이것은 앞면의 공포 장식이 다른데, 이는 앞면 툇마루가 후대에 다시 설치되었다는 것을 뜻한다. 앞면 중앙 출입문의 꽃 창살은 특이하게 통판에 조각되었으며, 꽃병에 연꽃과 모란이 담겨 있는 화려한 문양이 조각되어 있다. 건물 앞면에 툇마루가 있는 특이한 법당 구조가 가치를 인정받아 보물로 지정되었다.

영문

Main Buddha Hall of Jeongsusa Temple, Ganghwa

This Buddhist worship hall, named Daeungbojeon Hall, enshrines a statue of Sakyamuni Buddha. It is the main hall of Jeongsusa Temple.

Jeongsusa Temple is said to have been first established by Master Monk Hoejeong in 639 during the Silla period (18 BCE-935 CE). It was named Jeongsusa (精修寺), meaning "temple of cultivating essence." It was expanded in 1426 during the Joseon period (1392-1910) by Buddhist Monk Hamheo. At this time, Hamheo changed the temple's name to mean "temple of clean water (精修寺)," after seeing clear water shoot up from a spring to the west of the temple buildings. The Chinese characters of the new name are homophonous with the original name, so the pronunciation of the temple's name stayed as Jeongsusa.

It is unknown when this building was first built, but it was rebuilt in 1423, repaired in 1689, and renovated in 1957.

There is a wide wooden veranda along the building's facade which is unusual for a Buddhist worship hall. It is presumed that this is not a part of the original design of the building, but rather a feature that was added at some point during past renovations. This is because the pitch of the front and back of the gable roof is asymmetrical, extending further in the front, which is not a typical design. The building also features four ornately-decorated floral window lattices carved out of wood panels which depict vases, lotuses, and peonies.

영문 해설 내용

이곳은 석가모니불을 모신 대웅보전으로, 정수사의 중심건물이다.

정수사는 신라시대인 639년 회정선사가 창건했다고 전해진다. 삼매정수할 곳이라 하여 정수사(精修寺)라 이름하였다. 조선시대인 1426년 함허대사가 중창하였으며, 이때 건물 서쪽에서 맑은 물이 솟아나는 것을 보고 이름을 ‘맑은 물의 절’이라는 뜻의 정수사(淨水寺)로 고쳤다고 한다. 원래의 이름과 새 이름은 한자가 다를 뿐 발음은 같다.

법당 건물은 언제 처음 지어졌는지 알 수 없지만, 1423년에 고쳐 지었고, 1689년과 1957년에 보수되었다.

건물 앞면에는 넓은 툇마루가 있는데 이는 불전 건물에서는 보기 드문 것이다. 이 툇마루는 원래 건물에 있던 것이 아니고, 후대에 설치된 것으로 추정된다. 지붕의 앞쪽이 더 길게 뻗어나와, 앞면과 뒷면이 비대칭형을 이루는데 이것도 일반적인 형태가 아니다. 건물 앞면에는 나무판에 꽃병, 연꽃, 모란 등이 조각된 꽃 창살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