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보살사 영산회 괘불도

Heritag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보살사영산회괘불탱
B1258.jpg
대표명칭 보살사영산회괘불탱
한자 菩薩寺靈山會掛佛幀
주소 충북 청주시 상당구 낙가산로 168
지정번호 보물 제1258호
지정일 1997.08.08



해설문

국문

석가모니가 영취산에서 설법하는 장면을 그린 영산회상도(靈山會上圖)이다.

이 본존 부처님을 중심으로 8대 보살과 설법을 듣는 사리불·십대제자·제석천과 범천·사천왕·신장 등의 대중들이 좌우 대칭으로 둥글게 에워싸고 있는데, 보살들과 여러 권속을 비교적 작게 묘사하여 본존불을 강조하고 있다.

이 괘불탱은 승려 신겸(信謙)과 덕희(悳熙) 등이 1649년(인조 27)에 그린 것이다.

신겸은 이보다 3년 후에 만들어진 청주 안심사 괘불과 김천 직지사 대웅전의 신중화(神衆畵)의 조성에도 참여한 인물이다.

화려하고 선명한 채색과 다양한 문양 및 중후한 형태 등 17세기 전반 불교 회화의 특징이 잘 나타나 있다.

안심사 영산회 괘불탱(1652년, 국보 제297호)과 더불어 영산회상도의 기본형을 보여주고 있다.

괘불탱은 길이 6.13m, 너비 4.26m의 크기이다.

영문

This hanging painting, painted in 1649 by monk painters Singyeom and Deokhui, depicts the scene of the Buddha’s preaching at Vulture Peak.

Such hanging paintings were displayed outdoors on special occasions such as the Buddha's birthday, outdoor rites, and the funerals of eminent monks.

As these paintings are vulnerable to damage, few of them remain in Korea.

In this painting, Sakyamuni is portrayed in the center, with eight bodhisattvas, ten chief disciples of Buddha, Indian divinities called Indra and Brahma, and various guardians illustrated around him.

It is 6.13 m in length and 4.26 m in wid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