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오련사 이야기

DH 교육용 위키
Lyndsey (토론 | 기여) 사용자의 2019년 6월 23일 (일) 17:30 판

이동: 둘러보기, 검색

주제: 강화도 고려산의 다섯 개의 연꽃 사찰 (五蓮寺)

개요

강화도에는 다섯 개의 연꽃 사찰 (五蓮寺)이 있었다고 한다.
고구려 장수왕 때 (416년) 인도에서 건너온 스님(천축조사)이 강화도의 고려산에서 가람 터를 찾았다. 이 스님은 5가지 색깔의 연꽃을 하늘에 날려 그 꽃이 떨어진 곳에 각각 그 연꽃 색깔 이름의 절을 세웠다. 청련사, 백련사, 적련사, 흑련사, 황련사라는 절이다. 현재 강화도에는 이 전설과 관련이 있다고 여겨지는 세 곳의 사찰이 있다: 청련사, 백련사, 적석사.
강화도에 다섯 개의 연사(蓮寺)가 있다는 사실은 1696년에 간행된 『강도지』에 처음 언급되었다. 이곳에 기록된 이름은 청련(靑蓮), 홍련(紅蓮), 벽련(碧蓮), 백련(白蓮), 자련(紫蓮)이었다. 그 후, 1783년의 『강화부지』에는 홍련(紅蓮)이 적련(赤蓮)으로, 1932년 『숙수증보강도지』에서는 벽련(碧蓮)이 흑련(黑蓮)으로, 자련(紫蓮)이 황련(黃蓮)으로 바뀌어 소개되었다.
천축조사가 연꽃을 날려 오련사의 터를 찾았다는 전설은 1783년 『강화부지』에 처음 나타나며, 그 시기가 고구려 장수왕 4년(416)이라는 것은 1905년 『백련사중건기』에 처음 언급되었다.
강화도 전하는 오련사 전설과 그 이야기와 관련된 문헌 기록 속의 사실들을 살펴본다.

온톨로지 설계

범주 Class

  • 개념
  • 지형
  • 시대
  • 인물
  • 기록
  • 사건
  • 문화유산
  • 기관
  • 연도

(총 9개)

관계 Relation

  • began
  • datesBackTo
  • ended
  • founded
  • hasAfter
  • hasBirthdate
  • hasBirthplace
  • hasDescendant
  • hasFeature
  • hasMainMountain
  • heldPosition
  • isLocatedAt
  • isNearby
  • isReferencedIn
  • isRelatedTo
  • hadRelocated
  • replacedBy
  • takesPlaceAt
  • takesPlaceIn
  • tookPlaceIn
  • tookRefuge
  • wasHeldIn
  • wasLocatedAt
  • wasPublishedIn

(총 24)

주요 노드

노드 리스트

Class Node

지식 관계망


지리 정보

고려산 일원 관련 유적지

참고문헌